문화

‘서울거리예술축제 2018’ 국내 공식 초청작 공모

뉴스팀 0 28 0 0

s28pCw0.jpg

 

서울문화재단(대표이사 주철환)이 아시아를 대표하는 거리예술축제인 <서울거리예술축제 2018>에 참여해 작품을 선보일 국내 공식 초청작을 16일(월)부터 29일(일)까지 모집한다.

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문화재단이 주관하는 <서울거리예술축제 2018>은 2003년 ‘하이서울페스티벌’이라는 이름으로 출발해 2013년 거리예술 장르로 특화된 서울시 대표 축제다. 거리예술 분야 아시아 최대 규모 축제인 <서울거리예술축제>는 해마다 극장 중심으로 활동하던 단체들을 야외무대로 이끌어내며 국내 거리예술의 지평을 넓혀가고 있다. 2017년에는 국내외 공식 초청작과 자유 참가작 등 총 48개 작품을 4일간의 축제 동안 약 132만명의 시민에게 선보였다.

15개 내외의 작품을 선정하는 <서울거리예술축제 2018> 국내 공식 초청작 공모는 최근 1년 이상 활동 실적이 있는 전문 예술단체 및 예술가라면 지원할 수 있다. 모집 분야는 거리극, 무용, 음악극, 마임, 영상, 설치, 서커스, 전통연희, 인형/오브제극, 복합장르 등으로 야외 공간에서 실연 가능한 예술 작품이면 신청할 수 있다.

최종 선정된 작품은 최대 2500만원의 공연료를 비롯해 기술 지원, 공연 홍보 지원, 공연 장소 제공 등을 지원받으며 <서울거리예술축제 2018>의 국내 공식 참가작으로 10월 서울광장, 광화문광장 등 서울 도심 무대에 오르게 된다.

국내 공식 초청작 모집 이후에는 국내 자유 참가작 공모가 5월 30일(월)부터 진행된다. 지원 자격 및 모집 분야 등은 국내 공식 초청작과 동일하며 총 10개 내외의 작품이 선정돼 작품당 최대 300만원의 공연료를 지원받는다. 국내 공식 초청작에 선정된 단체는 중복 지원할 수 없다.

<서울거리예술축제 2018> 김종석 예술감독(용인대 연극학과 교수)은 “<서울거리예술축제>는 지난 5년 동안 아시아 대표 거리예술축제로서 국내외 거리예술분야의 플랫폼 기능을 하고 있어 국내 공식 초청작에 선정되는 작품은 해외로 배급·유통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는 바, 많은 예술단체와 예술가의 참여를 바란다”고 밝혔다.

<서울거리예술축제 2018>은 10월 4일(목)부터 7일(일)까지 4일간 서울광장, 광화문광장 등 도심 광장을 비롯하여 세종대로, 청계천로 등 도심 거리 곳곳에서 열린다.

국내 공식 초청작 공모에 참여하려면 이메일 창구를 이용하면 된다.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또는 서울거리예술축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0 Comments
Category
State